Search

경기도시공사, 공사현장 화재발생시 빠른 대피와 피해 최소화 훈련

- 작게+ 크게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12-04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경기도신청사 건립공사 현장에서 동절기 화재대비 비상 대피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공사현장에서 화재발생시 근로자의 빠른 대피와 피해 최소화를 위해 마련된 이날 훈련은 경기도시공사, 건설사업관리단, 시공사 등 관계자 350여 명이 참여했다.
 
이번 모의훈련에서 초기대응 및 비상상황 전파, 근로자 대피 훈련, 긴급구조 훈련, 응급처치 훈련 등의 과정을 통해 화재발생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행동요령을 습득하는 시간을 가졌다.
 
경기도시공사 관계자는 “이번 동절기 훈련을 통해 현장근로자들의 대피‧구조‧응급처치 능력이 향상되길 기대한다. 근로자의 생명과 건강을 최우선하는 건설현장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신청사건립공사 현장에서는 사전 안전예방을 위하여 가상안전체험(VR) 장비를 이용한 근로자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자동제세동기, 간이소화설비, 근로자 쉼터 등을 설치하는 등 근로자 안전관리에 힘쓰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데일리와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