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구리시, 삼육대학교 GTX-B노선 갈매역 정차 위해 손잡아

- 작게+ 크게

남정한 기자
기사입력 2020-06-01


구리시, 삼육대학교 GTX-B노선 갈매역 정차 위해 손잡아


[데일리와이] 구리시 는 1일 수도권 동북부 시민들의 교통난 해소 및 학생·교직원들의 등하교 편의 향상을 위해 삼육대학교·총학생회와 수도권광역급행철도 GTX-B노선의 구리시 갈매역 정차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GTX-B는 총 5조7351억원을 들여 인천 송도에서 서울역, 청량리를 지나 갈매역 통과후 남양주 마석까지 80.1㎞ 구간을 급행 철도가 시속 100㎞이상 속도로 50분이면 도착할 수 있도록 추진하는 사업이다.

국토교통부에서 금년 1월부터 내년 4월까지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2022년말 공사 착공을 위해 절차를 진행 중에 있다.

구리시와 삼육대학교·총학생회는 노선이 통과하는 지역의 정거장 13개소에 열차가 정차할 계획이나 유일하게 구리시에만 정차하지 않고 통과해 교직원과 학생들의 등하교 불편은 물론 구리 갈매역세권개발 공공주택지구 등 지역개발에 따른 광역교통난과 시민불편은 더욱 가중될 것이라고 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시와 삼육대학교·총학생회가 공동으로 손을 맞잡고 구리시 갈매역 정차가 반영된 GTX-B 기본계획 및 사업승인 고시가 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에 공동 건의 및 상호 협력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는 것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삼육대와 협약에 따라 GTX-B 구리시 정차역 개선이 수도권 동북부 지역 교통 및 생활편의 향상이라는 공감대를 형성하고 공동 협력의 계기를 마련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특히 구리시 광역교통 편의 향상과 교육환경 개선 실현 등 소기의 목적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으고 상호 협력 강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데일리와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