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남양주시 3개 국민운동단체 쓰레기 20% 감량 릴레이 캠페인 돌입

- 작게+ 크게

남정한 기자
기사입력 2020-10-20


남양주시 3개 국민운동단체 쓰레기 20% 감량 릴레이 캠페인 돌입


[데일리와이] 남양주시 소재 국민운동단체인 남양주시 새마을회, 한국자유총연맹 남양주시지부, 바르게살기운동 남양주시협의회가 쓰레기 배출량 20%를 줄이기 실천을 위한 릴레이 캠페인을 시작한다.

이번 캠페인은 아이스팩과 스티로폼을 가까운 읍면동사무소에서 종량제 봉투 1매로 교환하는 사업을 홍보하고 쓰레기로 인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시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고자 추진됐다.

이를 위해 한국자유총연맹은 매주 화요일 출근길 관내 주요 역사에서 새마을교통봉사대는 주5회 관내 학교 앞과 시가지에서 새마을 지도자·부녀회는 매주 목·금요일 호평동, 별내동 등의 상가를 직접 방문해 아이스팩·스티로폼 수거사업을 설명하고 바르게살기운동 남양주시협의회도 상가밀집지역을 수시로 찾아가 홍보를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20일 한국자유총연맹 남양주시협의회는 도농역 출근길에서 릴레이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는데, 이날 행사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깜짝 방문해 회원들을 격려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쓰레기 감축을 위한 홍보 활동에 힘써주신 자유총연맹 회원들께 감사드리며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곽민승 한국자유총연맹 남양주시지부 회장은 “쓰레기를 줄이는 일은 시민 모두의 협력 없이는 불가능하다. 앞으로 회원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홍보 활동을 펼치겠다”며 단체의 지속적인 활동을 약속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데일리와이. All rights reserved.